‘요즘 세상에 이런 일이’ 부산 ‘엉만튀’ 사건

부산에서 발생한 ‘엉만튀(엉덩이 만지고 도망가기)’ 사건이 온라인 커뮤니티상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13일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얼마 전 부산에서 있었던 지인 성추행 사건이다”라며 “아침 첫 지하철을 타고 따라와 같은 엘리베이터를 타고 내리던 지인의 치마 속에 손을 넣어 추행 후 도망쳤다”라고 글을 남겼다.

이어 “CCTV 추적 결과로 차량번호를 유추해 검거 된 후 불구속 기소로 재판을 앞두고 있는데 지인의 국선변호인에게 ‘마흔 넘은 아줌마 만진 게 무슨 대수냐’라며 피의자 부모에게 연락이 왔단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어찌 됐든 명백한 증거가 있는데 재판부에서 얼마의 형량이 주어질지 사뭇 기대된다. 합의 안 한다”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공개된 CCTV 캡처 영상에는 모자를 쓴 한 남성이 치마를 입은 여성의 엉덩이를 만지는 모습이 담겨 있었다. 이어 여성이 남성의 손을 제지하는 모습도 담겼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얼마 전 부산에서 지인이 겪었던 일이다”

부산 ‘엉만튀’ 엘리베이터 성추행男 …”뒤따라와 엉덩이 만지고 도망갔다”

부산에서 발생한 ‘엉만튀(엉덩이 만지고 도망가기)’ 사건이 온라인 커뮤니티상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13일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얼마 전 부산에서 있었던 지인 성추행 사건이다”라며 “아침 첫 지하철을 타고 따라와 같은 엘리베이터를 타고 내리던 지인의 치마 속에 손을 넣어 추행 후 도망쳤다”라고 글을 남겼다.

이어 “CCTV 추적 결과로 차량번호를 유추해 검거 된 후 불구속 기소로 재판을 앞두고 있는데 지인의 국선변호인에게 ‘마흔 넘은 아줌마 만진 게 무슨 대수냐’라며 피의자 부모에게 연락이 왔단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어찌 됐든 명백한 증거가 있는데 재판부에서 얼마의 형량이 주어질지 사뭇 기대된다. 합의 안 한다”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공개된 CCTV 캡처 영상에는 모자를 쓴 한 남성이 치마를 입은 여성의 엉덩이를 만지는 모습이 담겨 있었다. 이어 여성이 남성의 손을 제지하는 모습도 담겼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모자 쓴 남성이 뒤따라와 갑자기..’

부산 ‘엉만튀’ 엘리베이터 성추행男 …”뒤따라와 엉덩이 만지고 도망갔다”

부산에서 발생한 ‘엉만튀(엉덩이 만지고 도망가기)’ 사건이 온라인 커뮤니티상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13일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얼마 전 부산에서 있었던 지인 성추행 사건이다”라며 “아침 첫 지하철을 타고 따라와 같은 엘리베이터를 타고 내리던 지인의 치마 속에 손을 넣어 추행 후 도망쳤다”라고 글을 남겼다.

이어 “CCTV 추적 결과로 차량번호를 유추해 검거 된 후 불구속 기소로 재판을 앞두고 있는데 지인의 국선변호인에게 ‘마흔 넘은 아줌마 만진 게 무슨 대수냐’라며 피의자 부모에게 연락이 왔단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어찌 됐든 명백한 증거가 있는데 재판부에서 얼마의 형량이 주어질지 사뭇 기대된다. 합의 안 한다”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공개된 CCTV 캡처 영상에는 모자를 쓴 한 남성이 치마를 입은 여성의 엉덩이를 만지는 모습이 담겨 있었다. 이어 여성이 남성의 손을 제지하는 모습도 담겼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유튜브 오류, 사용자들 불편함 호소…”아예 안 뜨네”

모바일 유튜브 오류, 사용자들 불편함 호소…”아예 안 뜨네”

17일 오전 10시 30분 현재 유튜브 사이트에 접속하면 동영상이 뜨지 않는다.

이에 사용자들은 “유튜브 오류로 안들어가져요” “유튜브는 오류 나니까 바로 실검에 오르네” “우튜브 자체 서버 문제 인 것 같은데” “음악 들으러 갔는데 안 나와네” 등 불편함을 호소하고 있다.

현재까지 공식적으로 알려진 오류 발생 원인은 없는 상황이다.

한편 유튜브 홈페이지 뿐 아니라, 유튜브 앱, 모바일 페이지 역시 같은 현상을 보이며 모든 서비스가 다운된 걸로 추정된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에어부산, ‘취항 10주년 기념’ 항공권 할인 판매

에어부산은 취항 10주년을 기념한 항공권 할인행사를 이달 17일부터 3일간 진행한다.

탑승 기간은 이달 18일부터 연말 또는 내년 3월까지다.

할인 노선은 에어부산이 취항하는 모든 구간이다.

이달 28일 신규 취항 예정인 부산∼하노이 노선도 할인에 포함된다.

유류할증료와 공항세를 합쳐 편도 기준 국내선은 1만9천100원, 일본 노선은 4만9천100원, 중국·홍콩·마카오는 6만9천100원, 동남아·괌·몽골·러시아는 9만9천100원부터 구매할 수 있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태풍 콩레이 경로, 통영→부산→울산…”앞으로 4시간이 고비”

제25호 태풍 ‘콩레이’가 남해에서 부산 방향으로 빠르게 북동진 중이다.

6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콩레이’는 제주도, 전남 여수시 거문도 부근을 차례로 지났다.

오전 6시 기준으로는 서귀포 북동쪽 90㎞ 부근 해상에서 부산 방향으로 시속 49㎞로 북동진하고 있다.

중간 강도의 중형급 태풍인 ‘콩레이’의 중심기압은 975hPa(헥토파스칼)이다.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32m(시속 115㎞)이고 강풍 반경은 340㎞다.

현재 남부지방과 제주도 대부분 지역에 태풍 경보, 강원도, 충남, 충북, 경북, 전북 일부 지역에 태풍 주의보가 발효돼 있다.

서울에는 태풍으로 인한 호우 주의보가 이날 오전 8시 발효됐다.

‘콩레이’는 이날 오전 10시 경남 통영 주변에 상륙해 경남 지방을 거쳐 정오께 부산, 오후 1시께 울산 부근을 통과해 동해로 빠져나갈 예정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늘까지 강원 영동과 경상남북도를 중심으로 매우 많은 비,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예상되니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가을 태풍 ‘콩레이’ 북상…2년 전 ‘차바’와 같은 태풍경로


무서운 가을 태풍 콩레이 경로, 2년 전 ‘차바’와 같은 태풍경로

한반도 쪽을 향해 북상 중인 제25호 태풍 ‘콩레이’가 우리나라 주변에서 세력이 다소 약해질 것으로 예보됐다.

4일 기상청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괌 주변에서 발생한 ‘콩레이’는 이날 오전 9시 현재 오키나와 남쪽 360㎞ 부근 해상에서 시속 15㎞로 북북서 방향으로 이동 중이다.

전날 매우 강한 중형급이던 ‘콩레이’는 현재 강한 중형급으로 약해졌다.

중심기압은 960hPa(헥토파스칼)로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39m(시속 140㎞). 강풍 반경은 430㎞다.

이 태풍은 토요일인 6일 오전 9시께 서귀포 남쪽 40㎞ 부근 해상을 지나 남해안을 통과한 뒤 일요일인 7일 오전 9시께 독도 동북동쪽 640㎞ 부근 해상을 지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콩레이’가 우리나라에 접근할 때는 중심기압은 975hPa(헥토파스칼),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32m, 강풍 반경은 370km로 ‘중간 강도의 중형급’으로 한 단계 더 약해질 것으로 기상청은 예상했다.

콩레이는 2016년 10월 남해안에 큰 피해를 입힌 ‘차바’와 비슷한 경로를 보이고 있다.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이 시속 115㎞에 달한 차바는 그해 10월5일 부산에 상륙하면서 인명피해 7명에 2150억원의 재산피해를 발생시켰다.

이처럼 가을 태풍이 비슷한 경로를 보이고 물폭탄을 부르는 이유는 북태평양고기압과 대륙성 고기압 때문이다. 여름에는 북태평양고기압이 한반도에 자리잡아, 밑에서 올라오던 태풍이 일본 쪽으로 방향을 잡았지만 현재는 북태평양고기압이 일본 동쪽 태평양 해상으로 물러나 있는 상태다. 여기에 북쪽에서는 대륙성 고기압이 확장해 찬공기가 점차 내려오기 때문에 태풍은 두 고기압 사이를 지나갈 수밖에 없다. 또 태풍에 의해 태평양 고기압과 대륙성 고기압이 만나면 많은 비를 쏟을 수 있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초강력 태풍 ‘콩레이’ 예상경로 ‘C’자로 꺾여 제주도→부산 行

일본기상청 홈페이지

일본기상청 태풍 콩레이 예상경로 ‘C’자로 꺾여 제주도→부산 行

일본기상청이 제25호 태풍 콩레이가 제주도를 거쳐 부산으로 향할 것이라고 예보했다.

2일 오전 9시 일본기상청이 발표한 태풍 콩레이의 예상경로에 따르면 오는 6일 오후 제주도를 지나 7일 오전에는 부산 근처까지 다다른다.

지난달 29일 괌 주변에서 발생한 콩레이는 2일 오전 9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1080㎞ 부근 해상에서 시속 20㎞의 속도로 중국 상하이 쪽을 향하고 있다. 그러나 이 태풍은 6일 오전쯤 방향을 틀어 제주도 방향으로 북상할 것으로 보인다.

미합동태풍경보센터가 예측한 태풍 콩레이의 예상진로도 크게 다르지 않다. 태풍은 오는 7일께 최대 풍속 43m/s의 강한 바람을 동반하며 제주도를 관통할 것으로 전망된다.

강한 중형국 태풍으로 발달한 콩레이의 현재 중심기압은 925hPa(헥토파스칼)로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시속 184㎞(초속 40m), 강풍 반경은 400㎞에 이른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매우 강한 중형급 태풍 ‘짜미’…우리나라 영향은?

제24호 태풍 ‘짜미’가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발생 당시 약한 소형급이던 ‘짜미’는 현재 매우 강한 중형급으로 커졌다.

기상청에 따르면 지난 21일 괌 주변에서 발생한 제24호 태풍 ‘짜미’가 이날 오전 9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남쪽 75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5km의 느린 속도로 서쪽으로 이동 중이다.

‘짜미’의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53m(시속 191km)로, 강풍 반경 420km다. 중심기압은 920hpa(헥토파스칼)이다.

‘짜미’는 수요일인 26일 오전 9시께 일본 오키나와 남쪽 약 620km 부근 해상을 지나, 목요일인 27일 오전 9시께 일본 오키나와 남쪽 약 540km 부근으로 이동할 전망이다.

30일 오전 9시에는 일본 오키나와 서북서쪽 약 230km 부근 해상까지 갈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짜미’는 한반도까지 도달하지 않을 가능성이 커 보이지만, 변동성이 크다.

강남영 기상청 국가태풍센터 예보팀장은 “29일께 북동쪽으로 방향을 바꿀 것으로 예상된다”며 “방향 전환의 위치와 시점에 따라 제주도 등 우리나라 영향을 줄지, 그 범위가 어느 정도일지가 결정된다”고 덧붙였다.

‘짜미’는 베트남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장미과에 속하는 나무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오늘부터 보낸 카톡 삭제 기능 적용…’더 이상의 흑 역사는 없다’

카카오톡에서 상대방에게 보냈던 메시지를 삭제할 수 있는 기능이 17일 적용됐다.

카카오톡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카카오톡 메시지 삭제 기능을 도입하고 있다. 카카오톡 8.0 버전을 사용한다면 업데이트를 하지 않아도 적용된다.

전송 후 5분 이내의 ‘읽은 메시지’와 ‘읽지 않은 메시지’를 모두 삭제할 수 있다. 문자뿐만 아니라 사진, 영상, 이모티콘 등 모든 종류의 메시지가 삭제 가능하다.

보낸 메시지 말풍선을 길게 눌러 ‘삭제’를 선택한 뒤 ‘모든 대화 상대에게서 삭제’를 누르면 된다. 단, ‘삭제된 메시지입니다’라는 문구로 대체된다. 메시지가 암호화된 ‘비밀채팅방’에서는 삭제 기능을 사용할 수 없다.

카카오 측은 “메시지 삭제 기능에 대한 이용자들의 요구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도입을 결정했다”며 “상대에게 메시지 발송을 완료한 후 발신자의 발송 실수를 일부 보완하는 데 초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조경건 부산닷컴 기자 pressjk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