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산복도로에서 ‘달빛 작은 음악회’ 즐겨요

중구(구청장 김은숙)는 오는 24일 저녁7시에 금수현의 음악살롱 앞(대청공영주차장 옥상)에서 2018년 상반기 산복도로 ‘달빛 작은 음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상ㆍ하반기에 걸쳐 연2회 개최되는 산복도로 ‘달빛 작은 음악회’는 지역주민들에게 더욱 편안하게 다가가기 위해 트롯트 등 잘 알려진 노래를 클래식ㆍ국악 등 다양한 장르로 편곡하여, 쉽게 음악을 즐길 수 있도록 마련하는 음악회이다.

이번 음악회는 KBS 국악대상 민요대상 수상자로 신명나는 소리의 소유자인 소리꾼 ‘최윤영’의 공연을 시작으로, 러시아 트럼펫티스트인 드미트리 로카렌코프를 중심으로 결성된 ‘뉴프라임’의 금관5중주&드럼 공연이 이어지고, 퍼포먼스가 있는 남성 성악가 10인조 중창팀인 ‘해피앙상블’의 흥겹고 편안하고 친근감 있는 다양한 장르의 곡들로 달빛 가득한 저녁을 수놓을 것이다.

김은숙 중구청장은 “산복도로 달빛 작은 음악회는 북항과 산복도로의 멋진 야경과 함께 음악을 감상할 수 있는 중구만의 멋과 낭만을 즐길 수 있는 무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본부 news@

“중구, 산복도로에서 ‘달빛 작은 음악회’ 즐겨요”에 대한 4개의 생각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