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은 범죄행위” 전국 동시 음주단속..하룻밤 사이 480명 적발

사진=연합뉴스

경찰이 29일 전국에서 음주운전 동시 단속을 별인 결과 하룻밤 사이 수백 명을 적발했다.

30일 경찰청은 전국 음주 단속 결과 모두 480명이 적발됐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1월 동시단속 적발자 수인 504명보다 24명 감소한 수치다. 구체적으로 정지 223명, 취소 246명, 측정거부 4명, 채혈 7명 등으로 단속됐다.

단속은 29일 오후 9시부터 이날 6시까지 전국 1639개소에서 각 경찰서 별로 불시에 2시간 내외로 이뤄졌다. 모두 4013명이 투입됐으며, 순찰차 1634대와 오토바이 83대가 배치됐다.

경찰청 관계자는 “음주운전은 범죄행위”라며 “운전자들이 언제 어디서든 단속될 수 있다고 느끼도록 8월 20일까지 불시 주·야간 음주운전 단속을 이어갈 것”이다고 밝혔다.

경찰은 앞으로도 지방경찰청별로 주·야간 관계없이 주 1회 자체적으로 동시 음주단속을 벌일 예정이다. 휴가철 음주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내달 27일 추가로 전국 동시 단속을 진행한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