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여행정보 한눈에…부산국제관광전 벡스코서 개막

7일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에서 열린 2018 부산국제관광전에서 관람객들이 전시장을 둘러보고 있다. 2018.9.7

세계 여행 관련 정보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제21회 부산국제관광전(BITF 2018)이 7일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화려하게 개막했다.

부산시가 주최하고 부산광역시관광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국내 주요 관광 명소를 소개하는 ‘국내 관광 홍보관’, 해외 40여 개국 문화와 관광지 정보를 제공하는 ‘해외 관광 홍보관’, 여행 상담과 여행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여행상품 특별할인 판매관’ 등으로 구성됐다.

올해는 세계적 여행 가이드북 론리플래닛의 ‘2018년 아시아 최고의 여행지 부산’ 선정을 기념하기 위해 부산의 매력적인 관광자원을 영상과 사진으로 알리는 부산관광영상공모전과 부산관광사진전국공모전도 함께 마련됐다.

행사장은 세계 음식 페스티벌, 관광분야 학생 서비스 경연대회, 아시아 최대 한류축제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 홍보 공연, 관광분야 정보 교류 등이 어우러졌다.

8일과 9일에는 유명 여행전문가들이 개별관광 비법을 전수하는 특별 이벤트인 ‘The 고수 가라사대’가 열린다.

입장료는 일반 2천원, 학생 1천원이며 부산국제관광전 홈페이지(www.bitf.co.kr)를 방문해 사전등록 초대권을 인쇄하면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유료 입장객에게 항공권, 호텔숙박권, 관광지 무료입장권 등을 제공하는 경품이벤트도 있다.

연합뉴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