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도구 한 주점서 연인 관계 여성 3차례 찌른 40대 남성


수 개월 간 사귀던 여성이 다른 남성과 술을 마신다는 이유로 흉기를 휘두른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영도경찰서는 교제 중인 여성에게 3차례에 걸쳐 흉기를 휘두른 혐의(살인미수)로 김 모(49) 씨에 대해 11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 씨는 지난 10일 오후 10시 10분께 부산 영도구의 한 주점에서 올해 초부터 교제하던 박 모(60) 씨가 다른 남자와 술을 마시는 것을 목격하고 주점으로 찾아가 미리 준비한 흉기로 박 씨를 3차례 찔렀다.

경찰 조사에서 김 씨는 “박 씨가 최근에 만나주지 않아 기분이 나빴다”는 취지로 범행동기를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준용 기자 jundragon@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