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음주운전…’ 20대 전신주 들이받고 차량 화재

13일 오전 4시 43분 울산시 울주군 상북면 향산리 한 도로에서 전신주를 들이받은 아반떼 승용차에서 불이 났다.

불은 차량과 전신주 등을 태우고 소방서 추산 1700만 원의 재산피해를 낸 뒤 20여 분 만에 불길이 잡혔다. 이 사고로 운전자 A(23) 씨는 얼굴에 찰과상을 입었으나, 동승자 3명은 모두 차 밖으로 대피했다.

경찰은 A 씨가 음주 운전을 하다 커브 길에서 가드레일을 들이받고 재차 전신주와 충돌한 것으로 보고 있다. A 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인 0.1%를 넘은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 씨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했다.

권승혁 기자 gsh09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