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낮에 음주운전… 기장서 주차차량 ‘쿵쿵쿵’

한 40대 남성에 대낮에 만취 상태로 차를 몰다 주차 중인 차량을 잇따라 들이박아 6중 추돌 사고를 낸 뒤 경찰에 체포됐다.
14일 낮 1시 30분께 부산 기장군 기장읍 한 병원 앞 도로에서 장 모(45) 씨가 만취 상태에서 자신의 로체 승용차로 후진하다 주차 돼 있던 BMW 승용차와 소나타 승용차를 들이박았다. 장 씨는 사고를 낸 뒤에도 운전을 멈추지 않고 다시 20m가량을 전진하며 그랜저 승용차를 충격했다.
장 씨의 충격으로 그랜저 승용차가 앞으로 밀리면서 차량 2대와 오토바이 1대도 추돌해 6중 추돌 사고가 발생했다.
경찰 조사 결과 사고 당시 장 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99%의 면허 취소 수준의 만취 상태였다.
경찰은 장 씨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입건하고 음주 운전 경위를 조사 중이다.

김한수 기자 hang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