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한테 욕했지?” 만취 조폭이 운행 오토바이에 발차기

사진=연합뉴스

부산 중부경찰서는 오토바이와 차량을 파손한 혐의(재물손괴 등)로 A(31)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7일 밝혔다.

부산의 한 폭력 조직 행동대원인 A씨는 지난 9일 오전 2시께 만취 상태로 부산 중구의 한 노상을 걷다가 B(30)씨가 몰던 오토바이를 발로 찬 혐의를 받고 있다.

오토바이가 넘어져 주차된 승용차 뒷부분에 부딪히면서 범퍼 왼쪽이 파손돼 60만원가량의 수리비가 나왔다.

A씨는 경찰에서 “오토바이 운전자가 욕을 하는 줄 알고 화가 나서 오토바이를 발로 찼다”고 진술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