꽁꽁 언 부산 14일까지 춥다!!!

동장군 기세로 전국이 꽁꽁 얼어붙은 가운데 부산·울산·경남 지역도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5도 이하로 떨어지는 등 매서운 추위가 내일까지 이어지겠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12일 아침 부산 영하 6.1도, 울산 영하 7.6도, 창원 영하 6.9도 등 대부분의 지역이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였다.

부·울·경 지역은 한동안 맑겠지만 14일까지 최저 영하 5도~2도, 최고 8~11도로 평년 기온보다 낮고, 바람도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춥겠다. 특히 14일 아침은 내륙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져 올 겨울 최저 기온을 기록하는 곳이 많겠다. 부산은 13일 최저 영하 5도, 최고 4도를 보이다 14일에는 최저 영하 3도, 최고 9도로 다소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동해남부 먼바다는 13일까지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높겠다. 남해동부 앞바다와 먼바다도 바람이 강하고 물결도 높아 조업이나 항해하는 선박의 주의가 필요하다.

부산기상청은 울산 해안과 부산 동쪽 해안도 당분간 너울로 인해 물결이 높게 일어, 해안도로·갯바위·방파제 등지에서 안전사고가 일어나지 않도록 조심해 달라고 당부했다.

12일 부산 남구 백운포의 해안가 갯바위에 고드름이 달려 있다. 이재찬 기자 chan@

이대진 기자 djrhee@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