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부고속도로 양산에서 차량 추돌과 2차사고로 2명 숨져

1일 오전 3시 12분께 경남 양산시 북정동 경부고속도로 하행선 15.8㎞ 지점에서 부산 방향으로 가던 산타페 승용차가 앞서 가던 또 다른 산타페 승용차를 추돌했다.

이 사고로 추돌을 당한 산타페에 타고 있던 이 모(15) 양이 숨졌다. 또 피해 차량 일행으로 다른 차량에 타고 있던 김 모(65·여) 씨도 사고가 나자, 차에서 내려 현장을 살펴보다 인근을 지나던 또 다른 승용차에 치여 숨졌다.

피해자 일행은 이날 차량을 나눠 타고 기도원에 다녀오던 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목격자와 사고차량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김태권 기자 ktg660@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