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직 국회의원, 숙박업소서 ‘사제관계 여성’ 성폭행하려다 구속

사진=연합뉴스

사제관계로 지내던 여성을 성폭행하려다가 다치게 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아온 전직 국회의원에 대해 구속영장이 신청됐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경기 안양만안경찰서는 강간치상 혐의로 전 국회의원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3일 밝혔다.

A 전 의원은 지난해 11월 29일 오후 안양시 한 숙박업소에서 50대 여성 B씨를 성폭행하려다가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숙박업소에서 도망쳐 성폭행 위기를 모면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건 직후 경찰에 고소장을 낸 B씨는 2014년 학술모임을 통해 A 전 의원을 알게 됐다고 진술했다.

A 전 의원은 경찰 조사에서 ‘강제성은 없었다’는 취지로 진술하는 등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디지털콘텐츠팀 multi@

댓글 남기기